NEWS/Live News 2013/02/27 09:00



순수함, 호기심, 열정으로 무장한 열혈 어린이 기자단 50명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지난 23일, 1년 동안 삼성전자와 관련한 소식들을 생생하게 전해 줄 '삼성전자 4기 어린이 기자단 발대식'이 서초사옥에서 열렸습니다.


삼성전자 4기 어린이 기자단에 선발된 50명은 앞으로 1년간 삼성전자 어린이 기자로서 삼성전자 캠퍼스 체험 및 각종 소식 전달, 캠프 활동 등 다양한 활동을 하게 되는데요. 특히, 어린이만의 순수하고 호기심 가득한 시선으로 찾은 소재와 취재한 이야기들은 어린이 기자단 블로그, 삼성전자 LiVE, 패밀리삼성에도 함께 소개됩니다. 참신하고 신선한 뉴스, 생생한 소식들을 전해 줄 어린이 기자단의 첫 공식 행사인 발대식 현장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삼성전자의 다양한 소식을 신선한 시각으로 전할 어린이 기자단



'삼성전자 4기 어린이 기자단 발대식'은 어린이 기자단 및 어린이 기자단 블로그 소개, 환영사, 어린이 기자단 활동 및 3기 활동 리뷰, 3기 명예기자 수료식, 4기 위촉장 수여, 3기 명예 기자 소감 및 노하우 발표, 기사 작성법 및 연간 운영 계획 공유로 진행되었습니다.



삼성전자 온라인 홍보그룹의 변소영 부장은 환영사를 통해

삼성전자 어린이 기자단 활동을 통해 가장 소중하게 얻을 수 있는 것은 '친구'입니다. 또, 기자단 활동을 하면 다양한 취재를 할 기회가 많습니다. 삼성 제품, 제품에 대한 아이디어, 사업장, 여행하면서 소감을 쓰는 경우가 있는데요. 기자단 활동을 통해 부모님과 많은 이야기를 나누면서 더욱 가까워질 수 있을 겁니다. 1년 동안 재미있고 건강하게 활동해 나가기를 바랍니다.

라며 격려와 함께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삼성전자 어린이 기자단은?
삼성전자 어린이 기자단은 삼성전자 임직원의 4, 5, 6학년 자녀 중 선발된 인원이 삼성전자 및 임직원들과 관련된 각종 취재를 통해 다양한 경험을 쌓으며 신선한 소식들을 전하게 됩니다. 또한, 삼성전자 캠퍼스 체험 및 캠프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며 다채로운 경험들을 하게 됩니다.


3기 명예 기자 선배의 노하우 전수!



삼성전자 제 4기 어린이 기자단 발대식에는 3기 어린이 기자로 활동했던 허진 어린이가 참석해 1년 동안 삼성전자 어린이 기자단으로서 활동하며 느꼈던 소감과 노하우를 전하고, 후배 어린이 기자들을 응원했습니다.


허진 삼성전자 3기 어린이 기자단 명예 기자

앞으로 1년 동안 어린이 기자로서 많은 경험을 하게 됩니다. 삼성전자 어린이 기자단을 하면서 가장 좋았던 베스트 3는 사외 취재, 연예인 취재, 다양한 부서가 있어 자신이 관심이 있는 분야의 기사를 써볼 수 있다는 것입니다. 작년 한 해 동안 기자단 활동을 통해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어 좋았습니다. 특히, 취재 후 쓴 기사가 바로바로 업로드 되어 제가 알게 된 내용을 많은 분께 알릴 수 있어 보람을 느꼈습니다.

 



"삼성전자를 세계 곳곳에 전할래요!"


'삼성전자 제 4기 어린이 기자단' 발대식에 참석한 4기 어린이 기자단의 눈망울은 행사가 시작할 때부터 끝날 때까지 초롱초롱 빛났습니다. 어린이 기자들의 소감과 각오가 궁금하지 않으신가요?^^ 지금부터 전해드리겠습니다.



 

화성율목초등학교 정시연 어린이 기자

저는 꿈이 많은데, 아직 진로를 정하지 못했어요. 어린이 기자단을 하면서 많은 경험을 하고 싶어서 지원했습니다.



서울계상초등학교 강나연 어린이 기자

저는 전자 기기에 관심이 있는데요. 어린이 기자단으로 활동하면서 삼성전자의 자랑스러움을 세계에 전하고 싶습니다.



대구성동초등학교 이도원 어린이 기자

저는 휴대폰에 관심이 많습니다. 휴대폰뿐만 아니라 부모님과 함께 경험하는 다양하고 신선한 소식들을 전하겠습니다.



지금까지 삼성전자 제 4기 어린이 기자단 발대식 현장의 생생한 소식을 전해드렸는데요. 어떠셨나요?

어린이 기자단의 신선한 아이디어, 참신한 뉴스와 생생한 스토리들을 더욱 기대해주세요!





바로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Trackback :: http://www.juniorsamsung.com/trackback/1507 관련글 쓰기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어린이 기자들에게 격려와 응원의 메세지를 댓글로 남겨주세요~